알쓸신블


웰빙 식재료로 건강에 좋아 슈퍼푸드라고 불리는 비트 먹는 방법을 안내해드리겠습니다. 먼저 비트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비트는 16세기 독일에서 처음 재배를 시작했으며 지중해 북부 시칠리아가 비트의 기원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우리나라에서 주로 먹는 비트는 서양에서 보통 빨간무라고 불리는 레드비트입니다. 비트는 뿌리 뿐만 아니라 일반 무와 같이 잎도 식용으로서 활용도가 높습니다. 잎은 단맛에 높은 식감이 특징입니다.


비트 효능

레드비트는 붉은 무라고 불리며 철분이 다른 식재료에 비해 다량으로 함유가 되어 있어 빈혈과 고혈압, 체중감량에 탁월한 효과가 있습니다. 최근에 다양한 영양소 성분이 입증되고 건강에 다양한 효능을 보여줘서 수퍼푸드 반열에 오늘 비트는 고대 로마시대에는 동물들의 사료로 주로 이용되었습니다. 비트의 뿌리에는 비타민A, 칼륨, 베타시아닌, 식이섬유 등 특히 혈관에 좋은 성분으로 인해 고혈압 예방과 억제작용에 효과적이라고 알려져있습니다.


레드비트의 붉은색은 베타인 색소 때문입니다. 이 베타인은 신체의 세포 손상을 억제, 암 예방, 염증 완화 등 같은 높은 항산화 작용으로 각종 약과 건강보조제, 화장품의 성분으로 인기가 많습니다. 토마토도 수퍼푸드로 알려져 있는데, 베타인 성분이 토마토에 비해 8배 정도 더 비트에 함유되어 있습니다. 비트의 시원함과 단맛이 베타인 때문입니다.


비트에 함유된 전체 성분 중 염소는 전체 8%나 구성하고 있습니다. 염소 성분은 간 정화작용에 좋고 골격 형성을 도와 성장기의 아이들의 발육에 큰 도움이 됩니다. 또한 비트에 다량으로 함유되어 있는 비타민C, 비타민b12는 적혈구 생성을 도와 혈액을 깨끗하게 합니다. 특히 갱년기 여성에게 탁월한 효과가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위 점막 손상을 막아 위를 보호하는 역할도 한다고 하니 비트만 꾸준히 섭취해도 건강에 대한 걱정은 잠시 접어둬도 될 것 같습니다.


좋은 비트 고르는 방법

뿌리부터 잎까지 버릴 것이 없는 수퍼푸드 비트는 순무와 같은 동그란 모양입니다. 수확된지 얼마 되지 않은 비트는 흙이 많이 뭍어있습니다. 만졌을때 껍질이 단단한 것이 좋고 칼로 잘랐을때 선명한 붉은색을 띄면 좋은 비트입니다. 보기 좋은 것이 맛도 좋다고 표면이 매끄럽고 동그란 모양이 이쁜 것이 좋고, 겉표면이 반질반질한 것이 가장 좋습니다. 크기는 너무 크거나 작은 것 말고, 큰 것과 작은 것 사이인 성인 남성 주먹 정도 크기인 중간 크기가 가장 맛이 좋습니다.


비트 먹는 방법

나이가 들수록 꼭 필요한 항산화 작용 기능이 다른 채소에 비해서 몇배로 뛰어난 비트는 서양에서는 다양한 레시피로 일상 음식으로 많이 활용되고 있습니다. 비트가 몸에 좋다는 정보에 저도 비트를 먹고 있는데요 다양한 요리방법이 있지만 저는 빠르고 간편하게 비트의 영양분을 섭취하기 위해서 비트즙으로 먹고 있습니다. 섭취한지 1개월 정도 되었는데, 피로감도 전보다 적어지고 저를 자주 괴롭혔던 구내염도 사라지는 등 효과를 느끼고 있습니다.


그럼 본격적으로 비트 먹는 방법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가장 편하고 남녀노소 비트를 먹는 방법은 비트 주스 입니다. 앞서 말씀드린 베타인이 다량 함유되어 단맛이 강해서 그냥 착즙기나 믹서기에 넣어주기만 하면 달달하니 거부감 없이 섭취가 가능합니다. 비트의 미네랄, 산화방지제 섬유질을 고스란히 우리몸에 흡수 시킬 수 있는 비트 주스는 다이어트, 변비해결에 좋습니다.


좀 더 탁월한 다이어트 효과를 보고 싶다면 비트와 함께 오이, 당근, 샐러리를 넣고 주스를 만들어서 식사는 하루에 한끼만 먹고 2끼를 비트+오이+당근+샐러리로 만든 주스를 마셔주면 됩니다. 영양성분의 조화가 좋고 엽산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임산부에게도 좋습니다. 그리고 지방으로 인해 체중이 불어나는 중년 남성이나 여성에게 좋습니다.


매일 비트를 자르고 주스를 만드는 것이 번거로울 수도 있는데 미리 3~4회 분을 잘라서 밀봉해서 냉장고에 보관했다가 주스를 만들어 먹어도 됩니다. 이마저도 번거로우시다면 저 같이 비트즙을 냉장고에 가득 쌓아두고 편하게 드시면 됩니다.


요즘에는 몸속의 독소와 노폐물을 제거하는 디톡스가 유행인데요, 비트를 사용해서 디톡스 비트 주스를 만들 수 있습니다. 비트, 바나나, 사과를 1:1:1의 비율로 요거트나 우유를 넣고 갈아주면 됩니다. 요거트나 우유가 없다면 물을 넣어도 됩니다. 어느정도 달달한 맛을 더 원한다면 꿀을 한 두스푼 넣어주면 좋습니다. 이렇게 만든 디톡스 비트 주스를 식사를 하지 않고 1일~3일 정도 하루 3~4회 마시면 확실한 디톡스 효과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비트 먹는 방법 두 번째는 비트차입니다. 향이 좋아 차로도 훌륭한 식재료 입니다. 만드는 방법은 비트를 깨끗하게 씻은 후에 생강과 함께 끓여주면 됩니다. 생강이 없다면 비트만 끓여도 됩니다. 처음에는 쎈불로 시작해서 끓기 시작하면 중간불로 20분간 끓여주면 됩니다. 비트차는 조리법이 간단하고 섭취가 편해서 집에서 먹기 가장 좋은 방법인데요, 다 끓여 뜨거운 비트차를 바로 냉장고에 넣지 말고 상온에서 식힌다음 냉장보관하면 됩니다. 마실때는 따뜻하게 해서 색감과 향을 느끼면서 섭취하면 간단하면서 몸에 좋은 건강차가 됩니다.


비트 먹는 방법 세 번째는 비트피클입니다. 주스나 차보다 장기간 먹을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주재료는 비트와 양파입니다. 비트와 양파를 먹기좋은 피클 크기로 먼저 준비해 둡니다. 물과 설탕을 2:1의 비율로 냄비에 끓여 줍니다. 설탕이 다 녹았을때 설탕과 같은 비율인 1의 비율로 식초를 넣고 더 끓여줍니다. 비트와 양파를 소독한 유리병에 넣고 만든 물을 부어줍니다. 실온에 하루 동안 보관하고 그 후에 냉장보관해서 밥반찬으로 먹으면 좋습니다.


비트 먹는 방법 네 번째는 비트물김치입니다. 특유의 색감으로 물김치로 만들면 아름다운 색과 훌륭한 식감을 자랑하는데요. 먼저 비트와 무를 나박썰기로 준비합니다. 배추도 비슷한 크기로 잘라서 준비합니다. 그 전에 물김치용 찹쌀풀을 미리 끓여서 식혀둡니다. 찹쌀풀에 배 하나에 마늘 소량, 생강 소량을 믹서기에 간 것을 넣고 소금과 설탕으로 간을 맞춥니다. 썰어논 물김치 재료를 넣고 마지막으로 쪽파를 썰어서 넣어주면 보기도 좋고 맛도 좋은 비트물김치가 완성됩니다. 좀 더 다양한 재료로 화려한 비트물김치를 원하신다면 위의 'TookTak's 요리사님의 레시피를 참고하시면 됩니다.


위의 비트 먹는 방법 외에도 샐러드, 깍두기 등 다양한 요리방법이 있지만 가장 대중적이고 간단하게 먹을 수 있는 비트 주스, 비트차, 비트피클, 비트물김치 정도만 안내를 해드렸습니다. 비트의 제철은 보통 3월에서 6월까지 입니다. 이때가 가장 맛이 좋고 영양분도 풍부하다고 합니다. 구입 후 남는 비트는 수분이 날라가는 것는 방지하기 위해 신문지로 하나하나 싸서 보관하면 오래 보관할 수 있습니다. 몸에 좋은 수퍼푸드 비트 많이 드시고 건강한 생활하셨으면 합니다.


TIP

이상으로 비트 먹는 방법 안내 포스팅을 마칩니다. 이 글을 보시는 분들의 공감♥과 댓글은 저에게 큰 힘이 됩니다.^^ 감사합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